Holiday Journal

Holiday Journal
Hi, Lets look around cool places in Korea together with me! :)
371 | 7822980

공주 #4 - 국립공주박물관, 공주 중동성당 - (한국여행)
 | Holiday Journal
Last Modified : 2017/02/28

Travel regions : South Korea
 | Hits : 38216
http://blog.lookandwalk.com/en/blog/mazinguide/1466/trackback

  • 출발
  •  
  • 동해원
  •  
  • 무령왕릉
  •  
  • 한옥마을
  •  
  • 공주박물관
  •  
  • 무인호텔
  •  
  • 벚꽃축제
  •  
  • 동학사
  •  
  • 종료



국보만 18점, 진정한 보물창고 '국립공주박물관'


어느 지역으로 여행을 가든 그 지역을 잘 알고 싶다면, 그곳에 있는 박물관으로 가는 게 제일 좋습니다. 그 고장의 역사와 문화를 일목요연하게 보여주고 있기 때문인데요, 공주는 한때 백제의 수도였기 때문에 백제와 공주의 연관관계를 알고 싶다면 고민할 필요도 없이 국립공주박물관을 가시면 됩니다. 박물관에는 백제의 유물 4,600여점을 전시하고 있는데요, 이 중에서 국보가 18점, 보물이 4점 포함되어 있으니 보물창고라 불러도 손색이 없습니다.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6:29:43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백제는 한성, 웅진, 시비의 시대로 구분합니다. 웅진은 지금의 공주를 말하는데요, 고구려의 남진정책으로 장수왕에게 밀려 475년 문주왕은 백제의 도읍을 웅진으로 천도한 뒤 이곳에서 64년 동안 웅진시대를 이어갔습니다. 이 시기에 무령왕과 욍비의 무덤인 무령왕릉이 생겼는데요, 삼국시대의 분묘 중에서 그 주인이 정확하게 밝혀진 최초의 무덤이라 역사적 의미는 어마어마하다 하겠습니다. 박물관 바깥에는 온갖 석조와 석탑 유물들이 즐비한 것 보니 내부는 어떨까 내심 기대가 됩니다.



Canon EOS 550D | f/4.0 | iso 100 | 2015:04:08 15:49:29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입구에서 만난 빨간 앵두나무 꽃이 정말 아름답네요. 보통은 하얀색으로 피는 게 많은데 여기는 빨간색이 피었네요. 이렇게 아름다운 꽃이 있다니! 집 앞마당에 꼭 심어야겠네요.



Canon EOS 550D | f/5.0 | iso 250 | 2015:04:08 15:54:53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먼저 본 관람을 앞서 맞은 편에 있는 특별전시실 쪽엔 우리문화체험실이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우리 문화를 테마로 아이들과 함께 몸으로 체험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어떤 것들이 있냐면요,



가야금이나 장구 같은 우리 전통 악기들을 직접 만져볼 수 있고, 색연필로 문지르며 백제 문양을 떠내는 프로타주, 유물조각 맞추기, 무령왕릉에서 발견된 지석 탁본 뜨기, 기와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수막새를 지점토로 찍어내기, 그 외에도 무령왕릉 벽돌 쌓기나 주사위 퍼즐 맞추기 등 아이들도 어른들도 모두 재미있을 법한 체험거리가 있습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1000 | 2015:04:08 16:01:12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1층 본 전시실인 무령왕릉실로 들어왔습니다. 1971년 여름, 송산리 5호분과 6호분의 배수로 정비를 하다 우연히 발견한 무령왕릉은 무덤이 만들어 진 이후로 사람의 손길이 전혀 닿지 않은 완벽한 상태로 발굴되었습니다. 사진으로 당시 놀라웠던 발굴과정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2500 | 2015:04:08 16:03:24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수학여행 온 아이들이 우루루 빠져나가고 전시실이 한가해졌네요. 이제 제 차례가 왔습니다. 먼저 1,500년의 세월 동안 무덤을 지탱하던 벽돌인 '묘전'이 눈에 띄네요.(사진 좌측) 벽을 지탱하던 묘전은 직사각형으로 생겼고, 지붕을 지탱하던 것들은 동그란 모양에 맞게 위아래의 폭이 다른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백제인들의 섬세한 건축과 예술혼을 느낄 수 있습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2000 | 2015:04:08 16:02:42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입구에 들어서면 제일 먼저 보이는 것은 무령왕릉의 발굴 당시 바닥의 모습을 그대로 복원해 두었습니다. 첫 출입구인 널길에는 왕이 일상 생활에서 사용했던 동제그릇과 수저, 그리고 항아리 등이 있고요, 그 바로 뒤로는 묘지석과 오수전이 놓여 있네요. 묘지석 때문에 이곳에 누가 잠들어 있는지 알 수 있었던 핵심 중의 핵심이었습니다. 다시 말씀 드리면 삼국시대의 묘지 중에서 주인을 알 수 있는 건 이것이 최초였기 때문에 현재 국보로 지정되었습니다.

오수전은 중국의 철전인데, 무덤이 위치한 땅을 토지신에게 그 돈으로 구입한다는 의미인데요, 신분의 고하를 막론하고 무엇을 얻으려면 대가를 지불해야 한다는 시대정신이 반영되었다 하겠습니다. 그 바로 뒤로 무덤을 지키는 상상의 동물인 '진묘수'가 입구를 바라보고 서 있군요. 실물들은 아래에서 또 보여드리겠습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2000 | 2015:04:08 16:01:40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위 사진이 실제 발굴된 묘지석입니다. 현재 국보 제163호로 지정되어 있는데요, 왼쪽이 왕의 것이고 오른쪽이 왕비의 것입니다. 지석에는 '영동대장군 백제 사마왕은 62세인 계묘년(523년) 5월 7일에 붕어하시고, 을사년(525년) 8월 12일 관례에 따라 대묘에 안장하였음을 기록한다.'라고 되어 있습니다. 왕비의 것도 마찬가지로 묻힌 날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또 한가지 흥미로운 점은 왕비 지석의 뒤편에 있습니다. 거기에는 토지신(土地神)에게 무덤 자리를 돈으로 샀다는 내용이 적혀 있는데요, 다른 백제의 무덤들이 모두 도굴당했지만 이곳만 무사한 것을 보면 토지신이 이곳을 지켜준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Canon EOS 550D | f/3.2 | iso 1250 | 2015:04:08 16:02:20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아까 복원한 모습에서 봤던 '진묘수'가 바로 이겁니다. (국보 제162호) 국립공주박물관 팜플렛과 입장권에 그려져 있는 바로 그 동물입니다. 비현실적이고 신령스러운 이 동물은 무덤에 안장된 사람을 지켜준다는 의미인데요, 중국의 풍습에서 유래되었습니다. 1500년이나 이분들을 지켜줘서 참 고맙다는 생각이 드네요.



Canon EOS 550D | f/3.2 | iso 1600 | 2015:04:08 16:04:01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각종 금 장식품들도 대거 출토되었는데요, 왼쪽은 왕 금제 뒤꽃이(국보 제159호)고 오른쪽은 왕 금제 귀걸이(국보 제156호)입니다. 모두 왕이 사용하던 물건입니다. 오랜 세월이 지나도 금은 여전히 변함없이 반짝이는 게 참 아름답네요. 삼국시대의 금속 세공력이 얼마나 발달했는지 잘 알 수 있습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1000 | 2015:04:08 16:04:53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25mm


크기가 딱 적당하고 금으로 화려하게 용과 봉황을 장식한 둥근 고리 큰 칼은 주로 왕의 무덤에서 주로 발견되는 것인데요, 주인공이 최고의 신분을 가진 사람이었음을 나타내는 상징물입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1250 | 2015:04:08 16:05:35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신라시대의 유물을 국립경주박물관에서 본 적이 있는데요, 삼국시대의 한반도의 문명이 얼마나 발전하고 융성했는지 이런 유물들로 미루어 짐작해볼 수 있습니다. 허리끈 장식 또한 이렇게나 섬세하고 아름답네요. 그런데 오른쪽 사진을 보면 하트모양의 금장식들이 주렁주렁 보이시죠? 하트의 유래가 13세기 스코틀랜드에서 시작되었다고 하던데, 우리 조상들은 5-6세기에서 사용했어요!



Canon EOS 550D | f/3.2 | iso 1250 | 2015:04:08 16:06:20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9mm


받침대처럼 생긴 이것은 왕(왼쪽, 국보 제165호)과 왕비(오른쪽, 국보 제164호))의 머리와 다리를 받치는 베개와 발받침입니다. 시신을 관 속에 똑바로 안치시키고 돌아가신 분들께서 편안한 자세로 누워 계시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무엇 하나 아름답지 않은 게 없습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640 | 2015:04:08 16:06:53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국립경주박물관에서도 가장 인상 깊게 봤던 유물이 바로 이 금제관 장식이었죠. 무령왕 유물에서도 가장 으뜸이라고 할 수 있는 이 금제관식이라 할 수 있겠네요. 왼쪽이 왕의 것(국보 제154호)이고 오른쪽이 왕비의 것(국보 제155호)입니다. 찬란하게 빛나는 빛깔과 정교한 문양에서 이루 말로 표현할 수 없는 아름다움이 묻어 나옵니다. 왕과 왕비의 금제관식은 모습이 조금 다른데요, 이걸 비교해보는 것도 관람의 재미를 더하지 않을까 싶네요.



Canon EOS 550D | f/3.2 | iso 400 | 2015:04:08 16:08:12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28mm


수많은 국보들을 구경하다 보니 저도 모르게 막 흥분되더군요. 왕비가 사용하던 보석들인 위 사진들도 모두 국보입니다. 왼쪽 왕비 금제목거리(국보 제158호)와 오른쪽 왕비 금제귀걸이(국보 제157호) 또한 어찌나 아름다운지 한참을 들여다봤어요. 정말 아름답습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200 | 2015:04:08 16:09:54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24mm


웅진시대의 백제가 얼마나 화려했는지 이 은팔찌(국보 제160호)를 가지고도 잘 알 수 있습니다. 예술을 중요시한 당시의 문화적 풍토를 엿볼 수 있겠네요.



Canon EOS 550D | f/3.2 | iso 500 | 2015:04:08 16:10:03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50mm


그런데 팔찌 안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글자가 새겨져 있어요. 내용은 언제 누가 누구에게 이 팔찌를 만들어줬다는 내용이 있는데요, “경자년(庚子年, 520년) 2월에 다리(多利)라는 이름의 장인이 만들어 대부인(大夫人), 즉 왕비를 위해 230주이를 들여 팔찌를 만들었다.”라고 되어 있습니다. 230주이는 아마도 무게를 뜻하는 것 같네요.



Canon EOS 550D | f/3.5 | iso 800 | 2015:04:08 16:13:04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25mm


왕족들이 사용하던 거울 또한 남다르네요. 이 청동거울(국보 제161호)은 뒷면에 볼록한 손잡이 주변으로 네 마리의 짐승과 짐승을 사냥하는 신선이 그려져 있는데요, 이런 거울은 일상적으로 사용된 소품이라기 보다는 지배자들의 권위를 상징하는 물건으로서의 성격이 있습니다. 이게 왜 거울이냐고 반문하실 분도 있겠지만, 뒷면을 보면 편편한 동판에 얼굴이 비칩니다. 그러고 보면 고대에 살았던 평민들은 죽을 때까지 자신의 얼굴 한 번 못보고 죽은 사람도 부지기수였겠죠?



Canon EOS 550D | f/4.0 | iso 1600 | 2015:04:08 16:16:42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박물관에 무덤에서 나온 유물들만 전시한다면 이곳의 이름이 '국립공주박물관'일 리가 없겠죠? 2층에 있는 다른 전시관에는 충청남도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고대문화실 전시관도 있습니다. 무령왕을 넘어 백제와 통일신라의 전체적인 문화에 대해서도 살펴볼 수 있는 의미 있는 공간입니다.



Canon EOS 550D | f/3.2 | iso 1000 | 2015:04:08 16:23:49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당시의 불교문화를 엿볼 수 있는 유물들도 많이 전시하고 있었는데, 그 중에서 '금동관음보살입상(국보 제247호)'이 눈에 띕니다. 보살이란 석가의 깨달음을 구하는 사람을 의미하는데, 이 보살상은 조각이 예리하고 중후한 멋이 있어서 백제 불상 중에서도 가장 우수한 것 중에 하나 입니다. 묘한 미소가 아름답네요.


박물관 입구를 들어서면서 누구의 무덤인지, 거기에서 나온 유물들은 어떤 것인지, 그리고 그것들의 의미가 무엇인지를 생각하다 보면 백제의 문화에 한 걸음 더 가까워진 것을 느낄 수 있을 거에요. 박물관의 규모는 다른 국립박물관에 비해 조금 작을 수 있습니다만, 백제라는 나라를 제대로 알 수 있는 곳은 이곳뿐이라 그 의미가 남다릅니다. 그래서 공주여행에서 이곳을 배놓고는 이야기하기가 어렵다고 봐야겠습니다. 추천합니다.


Map

+ 주소 : 충남 공주시 관광단지길 34 (웅진동 360번지)
+ 전화 : 041-850-6300
+ 관람시간 : 평일 9시~18시, 주말/공휴일 9시~19시 (매주 월요일 휴관)
+ 입장료/주차료 : 무료



벚꽃 만발한 국고개 문화거리와 공주 중동성당


2010년 문화관광부가 주최한 대한민국 공간문화대상에 공주시 국고개 문화거리가 선정된 적이 있습니다. 최우수상에는 인천 아트플랫폼이 선정되었었습니다. 이 거리는 옥룡동 사거리에서 구 읍사무소에 이르는 아름다운 길인데요, 이 중에서도 충남역사박물관과 공주 중동성당 사이의 구간에는 봄이 되면 벚꽃이 만발하는 아름다운 길로 탈바꿈됩니다. 곳곳에 연인들, 그리고 친구들과 삼삼오오 모여 깔깔대며 사진 찍는 모습이 저 또한 그들처럼 나를 통과했던 20대의 날들이 기억날 정도로 젊은 기운이 감도는 멋진 길이었습니다.



Canon EOS 550D | f/5.0 | iso 100 | 2015:04:08 16:54:49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Canon EOS 550D | f/5.0 | iso 100 | 2015:04:08 16:55:05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40mm


따스한 봄날, 며칠만 잠깐 피었다 사라지는 벚꽃들. 오늘 보지 않으면 또 일년을 기다려야 한다는 조급함이 문득 앞섭니다. 나무에 대롱대롱 매달린 팝콘 덩어리처럼 손으로 잡고 먹어보고 싶은 충동이 느껴지네요.



Canon EOS 550D | f/9.0 | iso 100 | 2015:04:08 16:58:21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20mm



Canon EOS 550D | f/9.0 | iso 100 | 2015:04:08 16:58:42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언덕을 올라와 충남역사박물관 앞에 서면 가족들과 연인들과 함께 사진 담으러 온 사람들을 많이 있더군요. 벚나무들의 수령이 얼마나 되었는지 올려다 보기 힘들 정도로 아름드리 자라 있습니다. 광각렌즈가 아니면 한 화면에 담을 수도 없을 정도네요.



Canon EOS 550D | f/4.0 | iso 100 | 2015:04:08 17:08:48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36mm


집 위치가 참 멋지죠? 사람이 살진 않던데, 기와지붕 아래로 늘어진 벚꽃나무가 운치 있는 집이네요.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7:10:01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7:10:09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21mm


박물관 옆으로 난 작은 길을 조금 더 올라오면 푸른 잔디밭이 있는데, 이곳에 돗자리를 깔고 소풍 나온 아이들도 보이고, 친구들과 연신 사진을 담는 친구들도 보이네요. 하늘을 완전히 뒤덮은 벚꽃은 다른 곳에선 잘 만날 수 없는 멋진 경험입니다.



Canon EOS 550D | f/4.5 | iso 100 | 2015:04:08 16:53:10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34mm


꺾은 것 아니에요! 바닥에 떨어진 한 움큼의 벚꽃을 귀에 꽂고 미친X 코스프레로 셀카도 담아 봅니다. ^^*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7:10:44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Canon EOS 550D | f/5.0 | iso 100 | 2015:04:08 17:12:10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50mm


꽃 수술이 빨간색과 녹색이 함께 피는군요. 원래 이런 건가요? 전 왜이리 생소한지 ㅎㅎㅎ 아무튼 웬만한 다른 벚꽃축제보다 이곳이 훨씬 더 아름다운 곳 같습니다. 특히 수령이 100년은 족히 되어 보이는 나무들이 많아 꽃들이 피는 넓이와 높이가 정말 압도적입니다.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7:15:41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30mm



Canon EOS 550D | f/5.0 | iso 100 | 2015:04:08 16:58:04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9mm


오랜만에 햇빛 좋은 날, 가족들과 이곳에서 놀이 체험도 하며 즐거운 오후를 보내고 있습니다. 근처에 산다면 주말마다 노트북 들고 올라와 잠시 머물다가 가고 싶을 정도로 예쁜 곳입니다.



Canon EOS 550D | f/4.0 | iso 1600 | 2015:04:08 16:59:15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이곳에서 또 다른 볼거리는 충남역사박물관이 있습니다. 벚꽃들은 박물관 주변으로 빙 둘러 펴있다고 보시면 됩니다. 충남역사박물관은 충남지역과 관련된 역사유물과 자료를 전시하고 있는데요, 매년 4월에는 벚꽃문화축제가 열리고, 7월과 12월에는 청소년을 위한 박물관교실과 각종 체험행사와 답사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더군요.



Canon EOS 550D | f/4.0 | iso 1250 | 2015:04:08 17:05:10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내부를 짧게 보여드리면 충남과 관련 있는 여러 문서들과 그림 등 중요민속자료와 보물들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이곳에 들어간 이유는 '윤증초상 및 영당기적(보물 제1495호)를 보려고 들어갔는데, 다른 박물관으로 임대 나갔는지 현재는 전시하지 않더군요. 다시 돌아오면 그때 또 한번 가봐야겠네요.



Canon EOS 550D | f/3.5 | iso 160 | 2015:04:08 17:01:27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20mm



Canon EOS 550D | f/4.0 | iso 1000 | 2015:04:08 17:04:13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9mm


전 이런 사진전시가 좋습니다. 조선시대와 일제시대의 충청남도 사진들. 사진 속의 풍경과 사람들을 보고 있으면 그 옛날 사람들과 그들의 생활에 대해 상상을 할 수 있어 좋습니다.


+ 충남역사박물관 주소 : 충남 공주시 중동 284-1
+ 전화 : 041-856-8608
+ 관람시간 : 오전 9시~18시 (매주 월요일 휴관)
+ 관람요금 : 무료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7:16:58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박물관 언덕에서 건너편 언덕을 바라보니 멋진 공주 중동성당이 보이네요. 길 건너 저곳으로 한 번 가볼게요.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7:18:41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올라가는 계단부터 느낌이 남다릅니다. 원래 이곳은 조선시대인 1989년 프랑스의 베드로 신부에 의해 지어졌었는데요, 일제강점기인 1937년에 고딕식 종탑을 갖춘 본당과 사제관, 수녀원 등을 새로 지었어요. 그래서 지금은 근대 건축물의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6:50:07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7mm


성당이 그리 크진 않은데 마당이 좁아 전체를 담기엔 제 카메라의 화각으론 무리네요. 이 이상 담으려면 하늘을 날던지 낭떠러지로 떨어질 각오를 해야겠군요. ㅎㅎㅎ 중앙 현관 꼭대기에 높은 종탑이 인상적이고 중앙 입구의 창을 아치모양으로 장식해서 수직적인 느낌을 강조한 모습입니다. 안으로 들어가보고 싶었는데, 문이 잠겨 있더라고요. 많은 성당을 다녀봤는데 앞/뒷문 모두 꽉 잠겨 있는 곳은 처음 보네요. 다른 곳에서 제가 운이 좋았을 수도 있고요. 암튼…



Canon EOS 550D | f/8.0 | iso 100 | 2015:04:08 17:20:19 | Flash did not fire, compulsory flash mode | 19mm


성당에서 바라보면 충남역사박물관 쪽의 벚꽃들이 이렇게 보입니다. 여기 서서 저곳을 바라보면 안 가볼 수가 없겠죠? 저기서 이쪽으로 건너왔지만, 저는 이 풍경을 보고 다시 저쪽으로 건너가서 커피 한 잔 마시고 갔습니다. 입구에는 널찍한 무료 주차장이 있어 차 세우기도 쉬웠답니다.


Map

+ 중동성당 주소 : 충남 공주시 중동 31
+ 전화 : 041-856-1033




국립공주박물관, 박물관, 공주박물관, 국보, 보물, 유물, 무령왕릉, 장식품, 금제관, 공주중동성당, 중동성당, 성당, 벚꽃, 산책, 충남역사박물관, GongjuNationalMuseum, Museum, GongjuMuseum, NationalTreasure, Treasure, Relics, TombofKingMuryeong, Ornament, Golden, GongjuJungdongCathedral, JungdongCathedral, Cathedral, Cherry, BlossomWalk, ChungnamNationalHistoryMuseum, 国立公州博物館, 博物館, 公州博物館, 国宝, 宝物, 遺物, 武寧王陵, 装飾品, 金製冠, 公州中洞聖堂, 中洞聖堂, 聖堂, 桜, 散歩, 忠南歴史博物館, 国立公州博物馆, 博物馆, 公州博物馆, 文物, 武宁王陵, 装饰品, 金制冠, 公州中洞天主教堂, 中洞天主教堂, 天主教堂, 樱花, 散步, 忠南历史博物馆, Gongjuพิพิธภัณฑสถานแห่งชาติ, พิพิธภัณฑ์, ปริ๊นเซพิพิธภัณฑ์, แห่งชาติเทรเชอร์, เทรเชอร์, สิ่งประดิษฐ์, หลุมฝังศพของพระมหากษัตริย์, Muryeong, เครื่องประดับ, ทองมงกุฎ, ปริ๊นเซวิหารตะวันออกกลาง, กลางวิหาร, วิหาร, เชอร์รี่, เดิน, ชุงนัมพิพิธภัณฑ์ปร, ะวัติศาสตร์แห่งชาติ
One line comment(0) 
PDF
Bookmark
E-mail
0bytes / 200bytes
View list